['비트코인 지지' 후보 美 와이오밍 주 공화당 상원의원 경선 승리] 비트코인 지지자로 알려진 신시아 루미스(Cynthia Lummis) 전 와이오밍주 하원의원이 와이오밍주 공화당 상원 의원 경선에서 승리했다. 18일 9명의 공화당 후보들을 제친 루미스 전 의원은 이제 민주당 소속 메라브 벤 데이비드와 결선을 치르게 된다. 앞서 루미스는 코인데스크 등과의 인터뷰에서 "2013년부터 비트코인에 관심을 갖고 있으며, 미국 달러와 달리 비트코인을 가치의 출처가 안정적인 자산이라고 본다"고 밝힌 바 있다. 이에 대해 미디어는 루미스가 승리하면 미 의회 내 가장 암호화폐에 친화적인 의원 중 한명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. 국 정치 보고서에 따르면 루미스는 공화당의 텃밭인 와이오밍 주에서의 승리가 점쳐지고 있다. https://kr.coinness.com/news/735942
18 Views 0 Like 0 Comment
This post does not have any comments.